본문 바로가기


서브 비주얼

중앙회소개


숙박매거진 위생교육 숙박매거진 E-book 지역협회 찾기 협력업체 쇼핑몰
숙박매거진 뉴스홈페이지 오픈

> 중앙회소개 > 소식 > 숙박뉴스

숙박뉴스

숙박뉴스 뷰페이지

ONDA, 3분기 숙박업 트렌드 발표

관리자 |
등록
2021.11.08 |
조회
66
 

서울 등 수도권 침체, 동·서해 지역이 크게 강세

숙박 통합 예약관리 솔루션 개발사 ONDA에서 3분기 숙박업 지표(OSI, ONDA Stay Index)를 지난 10월 12일 발표했다. 이는 현시점의 숙박산업 트렌드를 읽을 수 있는 지표로써 숙박판매대행시스템(GDS)를 통해 거래되는 전국 약 4만개 숙소의 실제 판매 데이터가 기반이 됐다. 참고로 본 데이터는 2020년 3분기 숙박 데이터를 100으로 설정해 도출했다.

 

전체 숙박업 대출 35% 상승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최대 성수기 기간인 7~8월에 발병하면서 경기가 다소 둔화될 것으로 내다봤지만, 결과는 전년 동기간 대비 약 35%나 상승했다. 이는 제주 및 해안가 중심의 프라이빗 여행 기조가 크게 반향을 일으킨 것으로 보인다.

또한 올해 풀빌라의 강세가 매우 두드러졌다. 폭발적으로 증가하여 전년 동기간 대비 140.64% 성장을 이뤘다. 아무래도 지난해 있었던 잦은 강우와 덥고 습한 기운이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한편 더딘 성장을 보였던 호텔시장은 올해 2분기 대비 49.79% 증가하여 점진적인 회복세를 보였다. 다만 전년 3분기 대비 소폭 상승한 수준으로 반등률은 그리 높다고 볼 수 없다.

http://www.sukbakmagazine.com/news/photo/202110/53228_406353_013.jpg
 

제주 등 해안가 지역이 강세

올해 여행객이 자주 찾은 지역은 제주 및 해안가 지역으로 조사됐다. 경북지역의 포항, 영덕, 울진 등이 전년 동기화 대비 91.10% 증가, 서해권 태안, 보령이 60.70% 증가했다. 그에 반해 서울, 경기권은 –25.72%를 보여 가장 큰 부진을 보였다. 거리두기 격상에 따른 숙박인원 제한이 큰 영향을 끼쳤을 것으로 보이지만 답답한 도심 속을 벗어나 코로나19를 잠시나마 벗어보자하는 심리적 요인도 작용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

http://www.sukbakmagazine.com/news/photo/202110/53228_406354_036.jpg
 

목록보기
이전글 ‘생활숙박시설 → 오피스텔’로 용도변경 기준 완화
다음글 KT 통신장애 시간대 숙박·음식업 카드사용액 26% 급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