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브 비주얼

중앙회소개


숙박매거진 위생교육 숙박매거진 E-book 지역협회 찾기 협력업체 쇼핑몰
숙박매거진 뉴스홈페이지 오픈

> 중앙회소개 > 소식 > 숙박뉴스

숙박뉴스

숙박뉴스 뷰페이지

청주시, 숙박업 등 피해심화 업종에 405억원 지원

관리자 |
등록
2022.03.02 |
조회
194
 

숙박업소에 각 100만원씩 지급…4월 집행 예정


http://www.sukbakmagazine.com/news/photo/202202/53438_406813_451.jpg
매출 피해업종인 숙박 및 마사지 업소
 

충청북도 청주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심각한 매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을 위해 405억원 상당의 현금성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피해 심화업종과 자유업종, 사업형 일자리 등 3개 분야로 구분해 지원한다.

먼저 피해심화 업종은 28개, 총 2만953곳으로 숙박업, 노래연습장, 오락실 등이 포함되어 있다. 이 사업체에는 각 100만원씩 총 210억원이 지급된다. 그리고 꽃집, 의류판매업 등 자유업종을 포함한 일반 소상공인 3만9,047곳에는 50만원씩 195억원이 지급된다.

이외에도 청주시는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지역사랑 상품권(청주페이) 인세티브 116억원, 지역·관광지 방역 일자리 14억원, 예술인 창작지원금 7억5,000만원(1명당 50만원), 복지시설 방역비·돌봄인력 지원 2억9,000만원, 고용보험료 지원‧일자리 지원 1억8,000만원, 소상공인 금융이자 지원 1억2,000만원 등 10개 분야에 143억원을 투입한다.

이와 관련해 오세동 청주 부시장은 “이번 지원사업은 피해 심화업종과 자유업종, 사업형 일자리 등 3개 분야로 분류해 각각 지원한다”라며 “소상공인의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의미를 뒀다”라고 설명했다.

참고로 본 지원사업은 3월 청주시의회 의결을 거쳐 4월 중 예산을 집행할 방침이다.

목록보기
이전글 제주시, 생활숙박시설 → 오피스텔로 용도변경 가능
다음글 경주시, 환경개선사업 일환으로 숙박업소에 500만원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