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브 비주얼

중앙회소개


숙박매거진 위생교육 숙박매거진 E-book 지역협회 찾기 협력업체 쇼핑몰
숙박매거진 뉴스홈페이지 오픈

> 중앙회소개 > 소식 > 중앙회·지회·지부소식

중앙회소식

중앙회·지회·지부소식 뷰페이지

숙박협회, 경자년 새해 맞이 신년하례식 개최

관리자 |
등록
2020.01.14 |
조회
75
 

숙박협회, 경자년 새해 맞이 신년하례식 개최

정경재 회장 “숙박업 영업환경 개선에 최선 다할 것”
▲ 이날 신년하례식에는 중앙회 이사회 임원과 전국 지회, 지부 회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해 성황리 마무리됐다.
▲ 이날 신년하례식에는 중앙회 이사회 임원과 전국 지회, 지부 회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해 성황리 마무리됐다.

(사)대한숙박업중앙회(회장 정경재, 이하 숙박협회)가 1월 9일 서울 대방동에 위치한 공군회관에서 2020년 신년하례식을 개최하고 올해 과도한 수수료와 광고비 문제를 유발하는 숙박예약앱 대책 마련 등을 비롯해 숙박산업의 영업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경자년에도 공유숙박 법제화 막을 것”
이날 신년하례식에는 중앙회 이사회 임원들과 전국 지회·지부 회장들과 임직원이 대거 참석해 중앙회의 가장 큰 행사인 총회에 버금가는 규모로 진행됐다. 특히 중앙회의 숙박예약앱 개발에 대한 설명회가 진행되면서 올해 6월 베타테스트가 공개될 예정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날 자리에서 정경재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숙박업 영업환경 개선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정부가 혁신을 위해 새로운 분야의 사업들을 진흥하고 있지만 기존 산업에 대한 지원책은 전무한 상황이라며, 기존 산업이 존중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공유숙박 문제와 관련해서는 정부가 집중적으로 육성하고 있는 산업 중 하나라고 거론하면서 여러 부처에서 동시다발적으로 공유숙박 법제화를 시도하고 있고, 국회에서도 공유숙박 법제화의 내용을 담은 법안이 상당수 발의되어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에 중앙회에서는 총선 이후 관련 법률이 다시 발의되지 않도록 억제하고 정부에서 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시행하고 있는 한시적 공유숙박 플랫폼과 같은 문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국회와 정부가 적극적으로 공유숙박 법제화를 시도한다면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없다며, 최소한 기존 산업종사자들이 존중받을 수 있도록 지원책을 이끌어내야 한다고도 강조했다.


▲ 정경재 회장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공유숙박 법제화 저지와 자체 숙박예약앱 개발에 매진할 계획임을 밝혔다.
▲ 정경재 회장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공유숙박 법제화 저지와 자체 숙박예약앱 개발에 매진할 계획임을 밝혔다.

“중앙회 숙박예약앱, 오는 6월 첫 선”
정경재 회장은 또한 이날 과도한 수수료와 광고비의 문제를 유발하고 있는 숙박예약앱 관련 대책으로 숙박협회가 주도한 숙박예약앱이 오는 6월 공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숙박협회는 지난해 11월 휴먼플러스와 숙박예약앱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아울러 ▲공실률을 고려한 TV 수신료 인하 ▲총선 이후 숙박시설을 출입하는 고객 중 어느 한쪽이 성인일 경우에는 청소년과 함께 출입한 성인에게 법적책임을 묻도록 하는 내용의 청소년보호법 개정안 발의 ▲숙박업 취업비자 확대 등을 동시에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경재 회장은 “지난 한 해 어려운 영업환경을 극복하고 경영에 매진해 온 전국 모든 회원들에게 수고하셨다는 인사를 건내고 싶다”며 “올해는 시장경기가 회복되어 사업이 더 번창할 수 있도록 숙박협회가 영업환경 개선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숙박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www.sukbakmagazine.com

목록보기
이전글 (사)대한숙박업중앙회 정경재 중앙회장 신년사
다음글 [신년인터뷰] (사)대한숙박업중앙회 정경재 회장